창자겹침증 의미, 정의, 뜻, 증상, 증세, 진단, 검사, 치료, 시술, 수술

창자겹침증 의미, 정의, 뜻, 증상, 증세, 진단, 검사, 치료, 시술, 수술

창자겹침증_1

창자겹침증_2

창자겹침증 의미, 정의, 뜻

창자겹침증은 장이 아래 장속으로 망원경 같이 말려들어가 창자가 막히는 질병입니다. 대다수 돌창자부위가 대장 안쪽으로 말려들어가 아주 심한 복통을 유발합니다. 5개월에서 6세 사이에 생기는 창자 막힘의 제일 많은 원인인데, 대다수 2세 이전의 아기에게 생기고, 장운동 시 매우 심한 통증이 생겨서 심하게 보채다가 그치는 증상이 반복됩니다.




창자겹침증_3

창자막힘 때문에 창자에 피가 잘 통하지 않아 장이 붓고, 시간이 흐르면 겹친 장 부위가 썩어서 쇼크 상태에 빠지는 위험한 질병입니다. 원인은 잘 모르는 경우가 많은데, 가을 겨울에 보통 생겨서 호흡기 아데노바이러스 감염과 연관되 있다고 추측됩니다.

혹은 위장관 감염이나 음식 알레르기에 의해 돌창자의 림프절이 붓거나 개수가 많아지면서 돌창자가 대장 안으로 끌려 들어가 생긴다고 추측하기도 합니다. 2세 이후 어린이나 어른에게는 창자겹침증이 생기는 경우가 거의 없는데, 생긴다면 2세 이전의 아기들과는 다르게 창자의 기형이나 종양 같은 원인이 있을 가능성이 있습니다.




창자겹침증_4

창자겹침증 증상, 증세

증상은 반복적인 복통이 제일 특징적입니다. 평소 건강하던 아이가 갑자기 자지러지듯이 울다가 5-15분 정도 그치기를 반복합니다. 울면서 토할 수도 있습니다. 이런 일이 반복되면 아기는 처지고 늘어집니다. 울지 않을 때 오른쪽 혹은 위쪽 배에서 소시지 모양의 덩어리가 만져지기도 하는데, 만지면 보통 아파합니다.




창자겹침증_5

시간이 흐르면 포도주나 짜장 색깔의 끈적한 젤리 같은 대변을 누기도 합니다. 이런 증상이 여러가지로 보이거나, 나타나지 않는 경우도 있어서 초기에 의심하는 것이 아주 중요합니다.




창자겹침증_6

창자겹침증 진단, 검사

창자겹침증이 의심되면 진단을 위하여 먼저 복부초음파를 실시합니다. 초음파에서 겹쳐진 장이 도너츠와 원기둥 모양으로 보입니다.




창자겹침증_7

창자겹침증_8

창자겹침증 치료, 시술, 수술

초음파 검사에서 창자겹침증 소견이 생기면, 발생 시기와 심한 정도에 따라 치료 방법을 결정합니다 수술 가능성에 대비해서 금식하고 수액요법을 실시합니다. X-선이나 초음파로 관찰하면서 공기나 식염수를 항문으로 투입해 압력을 가해 겹친 장을 푸는 공기 혹은 수압 정복술을 실시합니다.

아기가 위중해서 쇼크 상태에 있거나, 창자가 벌써 괴사했거나, 천공이 의심되면 수술로 치료를 하게 됩니다. 공기 혹은 수압 정복술로 겹친 장이 풀리지 않을 경우, 공기 혹은 수압 정복술 뒤 장 천공이 생겼을 경우, 창자겹침이 여러 번 반복되서 기형이나 종양이 있을 것으로 의심되는 경우에도 수술로 치료할 수 있습니다.




창자겹침증_9

수술실에서 직접 겹친 장을 손으로 풀어주는데, 잘 풀리지 않거나 천공이나 괴사가 벌써 진행되었다면 장을 절제합니다. 제일 많이 생기는 위치인 돌창자-결장 창자겹침증은 수압 정복술 성공률이 80-95% 정도입니다. 창자겹침증은 치료 뒤, 72시간 안에 재발할 수 있고, 수압 정복술 뒤에는 10%, 수술적 정복술 뒤에는 2-5%에서 재발됩니다.




창자겹침증_10

장절제술 뒤에는 재발하지 않습니다. 재발했을 때도 먼저 공기 혹은 수압 정복술을 실시합니다. 창자겹침증이 생긴지 24시간, 특별히 48시간 뒤에 치료하면 사망률이 높아지지만, 장괴사가 없어 장절제를 하지 않은 경우에는 보통 건강이 호전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