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성형 탈모 원인, 치료, 약물, 수술, 시술, 대머리, 모발이식, 마이녹실, 예방, 증상, 증세

▼ SNS 대란 핫딜템 알아보기 ▼

남성형 탈모 원인, 치료, 약물, 수술, 시술, 대머리, 모발이식, 마이녹실, 예방, 증상, 증세

남성형 탈모_1

남성형 탈모_2

남성형 탈모 의미, 정의, 뜻

남성형 탈모는 남성호르몬인 안드로겐과 유전적 소인으로 모발이 빠지는 대표적 탈모 질환입니다. 통상 정수리 부위와 앞머리에서 머리카락이 빠지고 모발이 가늘어지는 것이 특징입니다. 남성형 탈모는 나이를 먹을 수록 점차 발전하는데, 앞머리선이 뒤로 밀려나는 것이 심해지고 정수리 부분의 모발이 가늘어지며, 더 발전하면 두피가 훤히 들여다보이게 됩니다.




남성형 탈모_3

남성형 탈모 원인

남성형 탈모가 발생하는 제일 중요한 원인은 남성 호르몬인 안드로겐과 유전적 소인 입니다.

1. 안드로겐

남성형 탈모가 있는 사람들의 혈중 안드로겐 농도는 탈모가 없는 사람과 비슷한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그러나, 남성형 탈모가 있는 사람들은 탈모가 발생하는 특정 부분에서만 탈모를 유발하는 강력한 안드로겐이 많이 발생합니다. 인체는 다양한 종류의 안드로겐이 존재합니다.




남성형 탈모_4

이 중 테스토스테론은 모낭에 도달해서 5알파-환원효소 때문에 더 강력한 안드로겐인 디하이드로테스토스테론으로 변합니다. 바로 이 디하이드로테스토스테론이 탈모를 일으키는 안드로겐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많은 연구 결과에서, 탈모 부분에서 디하이드로테스토스테론이 많이 만들어지는데, 이는 5알파-환원효소의 활성이 많기 때문임을 알 수 있습니다.

그러므로, 남성형 탈모가 생기는 것은 안드로겐의 양보다는 탈모 부분에서 5알파-환원효소의 역할이 더 중요하다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남성형 탈모_5

2. 유전

남성형 탈모가 어떻게 유전되는지는 명확하진 않으나, 통상 발현의 다양성을 띄는 상염색체 우성 때문에 유전된다고 파악하고 있습니다. 2004년 연구에 의하면, 남성형 탈모가 있는 사람들은 조부모나 부모 중에 탈모가 있을 수 있고, 탈모 가족력이 있다면 탈모 발생 확률이 더 많습니다.

그리고 부계뿐 아니라 모계의 유전도 중요합니다. 그러므로, 남성혈 탈모는 유전이 큰 역할을 하는 것으로 추측할 수 있습니다. 남성형 탈모가 의심되면 가족력이 있는지 체크해 봄으로써 진행 가능성을 추측할 수 있습니다. 가족력은 조부모나 부모 중에 탈모가 있는 경우를 의미하고, 탈모의 심각도는 개인차가 있을 수 있습니다.




남성형 탈모_6

남성형 탈모 경과, 예후

남성형 탈모는 천천히 발전합니다. 머리카락은 정상적으로 약 3-6년 동안 자랄 수 있습니다. 하지만, 남성형 탈모 유전을 지닌 사람은 디하이드로테스토스테론 때문에 모발의 성장 기간이 점점 짧아집니다.

예로, 3년 정도 자란 굵고 까맣고 건강한 모발이 빠지면 그 다음에 나온 모발은 약 1년을 자라다가 빠지게 되며, 그 뒤는 모발이 자라서 빠지는 기간이 더 짧아집니다. 이런 과정이 반복될수록 모발은 가늘어지고 색은 점차 옅어져서 솜털처럼 변하며 남성형 탈모가 생기는 것입니다.




남성형 탈모_7

남성형 탈모의 특징은 머리 앞부분과 정수리 부분의 모발이 점차 짧고 가늘어져서 색이 옅어지는 것입니다. 탈모가 발전하면서 이마선이 점차 뒤로 밀려납니다. 또한, 모발 수가 적어지고 가늘어져서 두피가 훤히 들여다보입니다.

반대로, 남성형 탈모가 심한 사람도 뒷머리는 그대로 남아있는 경우를 볼 수 있습니다. 그 이유는 정수리 쪽과 앞머리의 모낭과 뒷머리의 모낭에서 안드로겐에 대한 감수성이 다르기 때문입니다. 디하이드로테스토스테론과 5알파-환원효소의 활성이 뒷머리 모낭보다 남성형 탈모가 생기는 앞머리 모낭에서 더 많습니다.

이런 사유로 남성형 탈모 유전자를 지닌 사람의 앞머리는 점차 성장 기간이 짧아져 탈모 상태에 이릅니다.




남성형 탈모_8

남성형 탈모 역학, 통계

남성형 탈모는 성별에 연관없이 사춘기 뒤부터 생기기 시작하는데, 통상 20대 중반부터 시작합니다. 2001년 한국 연구 결과에 의하면 한국과 백인 남성에서 남성형 탈모 유병률은 비교한 결과, 나이에 따라 유병률의 차이가 있었습니다. 명확한 연구 결과는 없으나, 이런 남성형 탈모는 예전에 비하여 많아지고 있다고 추정합니다.




남성형 탈모_9

그리고 요즘에는 사춘기 나이가 점점 낮아져 청소년기부터 남성형 탈모가 많아지는 추세입니다. 이는 생활습관과 식생활이 서구화 되고 외부 환경 호르몬의 노출 증가에 의한 것으로 추측하고 있습니다.




남성형 탈모_10

남성형 탈모 약물치료

남성형 탈모의 대표적 치료 방법은 약물 치료이고, 바르는 약제인 미녹시딜과 복용 약제인 5알파-환원효소억제제가 있습니다. 이들 약물은 한국 식약처에서 승인되서 현재 많이 이용되고 있습니다. 요즘에는 저출력레이저 치료 또한 식약처의 허가를 받고 이용하고 있습니다.

1. 5알파-환원효소억제제(두타스테리드와 피나스테리드)

두타스테리드와 피나스테리드는 5알파-환원효소억제제로 디하이드로테스토스테론을 낮추는 작용을 합니다. 남성형 탈모 치료에는 1mg의 피나스테리드와 0.5mg의 두타스테리드를 복용하도록 하고 있습니다.




남성형 탈모_11

2002년 유럽의 연구와 2019년 한국 연구를 포함해 여러가지 연구결과에서 보면, 피나스테리드 1mg을 복용하면 약 90% 이상의 환자에서 발모 효과가 관찰되었고, 나머지 환자들도 대다수 탈모 진행을 억제하는 효과가 있었습니다.

이 약제들은 비교적 안전하게 이용할 수 있고, 치료 시작 뒤 2-3개월이 되면 모발이 자라는 것을 볼 수 있고, 1-2년까지 낫고 그 뒤에는 계속 유지됩니다. 미녹시딜과 함께 치료를 중지하면 다시 탈모가 진행됩니다. 일부 환자에서 성욕과 연관된 부작용을 호소하는데, 2019년 한국 연구를 포함해서 미미한 정도로 보고되고 이는 대다수 약물 복용 초기에 생기고, 지속적 복용에도 저절로 좋아지는 경향이 있습니다.

심리적 문제도 연관되어 있다고 알려져 있습니다. 가임 여성의 경우 태아의 남성 성기 형성 장애를 줄 수 있기에 복용하지 않아야 합니다. 요즘에는 바르는 피나스테리드가 출시되서 발매를 시작했고, 주사형 약제도 연구중입니다.




남성형 탈모_12

2. 미녹시딜

미녹시딜은 강력한 혈관 확장 작용 효과가 있어 고혈압 치료제로 개발되었습니다. 하지만, 이 약을 복용한 다수의 환자에서 다리, 팔, 안면 등에 털이 많이 나는 부작용이 생겨서, 이를 사용해서 바르는 약으로 개발되었습니다. 미녹시딜은 모발 성장 기간을 연장시키고 모발을 굵게 하는 작용을 합니다.

하지만, 새로운 모낭을 만들지는 못하고, 항안드로겐 효과와 피지선에 영향을 주지는 못합니다. 미녹시딜은 피부에 발라도 안전한 약제이지만 약을 바른 부위가 자극되거나 접촉피부염이 생길 수 있고, 바른 부위나 인접한 부분에 다모증이 생길 수 있습니다.

하지만 약 바르는 것을 중지하면 이런 부작용은 없습니다. 그러나, 약제 이용을 중단하면 발모 효과도 없어지고 약 3-6개월 뒤엔 본래 상태로 돌아가게 됩니다.




남성형 탈모_13

3. 여자의 치료

여자들은 보통 알파트라디올과 미녹시딜을 바르는 것이 많이 이용됩니다. 폐경 뒤에는 5알파-환원효소억제제를 주사해볼 수 있습니다. 요즘에는 경구 미녹시딜을 이용하기도 하지만, 아직은 장기적으로 연구가 필요합니다. 기타 대다수 비타민이나 영양제 같은 약제들은 모두 보조적 역할만 할 뿐 입니다.




남성형 탈모_14

남성형 탈모 수술, 시술, 주사

1. 레이저 치료 또는 모낭주사

저출력레이저를 탈모 부분에 조사하거나 혈소판풍부혈장이나 모발 성장에 도움을 줄 수 있는 주사를 놓는 경우도 있습니다. 저출력레이저는 효과가 검증되서 탈모치료 의료기기로 허가된 것도 있으나, 임상 연구 없이 출시된 제품들도 있기에 주의해야 합니다. 주사치료는 현재 연구가 많이 필요합니다.




남성형 탈모_15

2. 모발이식수술

모발이식수술은 약물 치료로 효과를 보지 못하거나 탈모가 너무 발전해서, 약물 치료만으로는 효과가 부족할 때 고려할 수 있습니다. 수술은 안드로겐의 영향을 받지 않는 뒷머리의 모낭들을 떼어서 탈모 부분의 앞머리와 정수리 부분에 이식하는 것입니다.

이식된 모발은 약 한 달 뒤에 다 빠지고 새로운 모발이 성장합니다. 수술 뒤 약 6개월에서 1년 이상 흐르면 자연스러운 형태를 띕니다. 이식 수술을 한 뒤에도 이식된 모발의 유지와 성장을 위해 계속 약물치료를 병행하는 것이 좋습니다.




남성형 탈모_16

남성형 탈모 자가관리

벌써 남성형 탈모 진단을 받고 치료 중인 사람이라면 처방받은 약을 매일 잘 복용하고 바르는 것이 제일 중요합니다. 또한, 남성형 탈모 환자나 탈모 초기라서 아직 치료를 받지 않은 사람들은 하기 사항을 숙지하면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충분한 수면을 취하는 것이 좋고, 모발이 자라고 빠지는 모발 주기는 컨디션과 계절 영향이 있을 수 있습니다.
담배는 혈액순환에 안 좋은 영향을 주기에 끊습니다.
펌이나 염색 같은 것은 모발에 손상을 일시적으로 주는 것이지 계속 탈모를 유발하는 것은 아닙니다. 그러나, 너무 지나치게 자주 하는 것은 좋지 않습니다.

무엇보다 제일 중요한 것은 건강한 생활습관을 유지하고 정기적으로 병원에 가서 치료 약제를 규칙적으로 이용하는 것 입니다.




남성형 탈모_17

Q. 모발이식 수술 효과는 어느 정도 계속될까?

모발이식수술은 머리 뒷부분의 모발을 떼서 정수리와 앞머리의 탈모 부분에 옮겨 심는 것으로 보통 심은 모발의 95% 이상이 생존합니다. 머리 뒷부분의 모발은 남성형 탈모의 영향을 거의 받지 않아서, 이식을 해도 유지가 잘 되지만, 주변의 본래 모발들은 계속 탈모가 진행되서 빠질 수 있기에 기존 모발을 유지하기 위해서는 경구 약물치료가 필수입니다.

Q. 피나스테리드는 안전할까?

피나스테리드를 복용하면 발기부전, 성기능 감퇴, 성욕감소 같은 부작용이 있을 수 있으나, 복용을 중지하면 성기능 관련 문제는 대다수 회복되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그리고, 장기간 복용해도 안전한 것으로 보고되고 있습니다.




남성형 탈모_18

Q. 탈모치료는 언제 시작할까? 언제까지 해야할까?

탈모치료는 일반 질병과는 달리 환자 개개인의 욕구에 좌우되는 경우가 많습니다. 효과 측면에서는 빨리 치료하는 것이 좋으나, 비용과 시간을 고려하면 피부과 전문의와 치료시기를 상의하는 것이 좋습니다. 너무 늦지만 않으면 치료 효과는 크게 다르지 않습니다.

피나스테리드와 미녹시딜 모두 치료를 중지하면 3-6개월 안에 효과가 없어지고 다시 탈모가 진행됩니다. 그러므로, 본인이 연령이 어느 정도 되서 탈모가 사회생활에 지장을 주지 않는다고 생각하면 치료를 중지해도 됩니다. 하지만 모발이 필요하다고 생각되면 계속해서 치료를 받아야 합니다.




남성형 탈모_19

Q. 머리를 자주 감으면 머리가 더 빠질까?

많은 탈모 환자들이 머리카락이 빠지는 게 무서워서 머리를 안 감거나 샴푸를 쓰면 해롭다고 비누로 감는다고 하는데, 이는 모두 잘못된 것입니다. 머리를 감을 때 빠지는 머리카락들은 수명이 다해 정상적으로 빠지는 것입니다. 머리 감는 횟수나 샴푸를 이용하는 것과는 연관없이, 인간은 정상적으로 하루에 50-100개의 머리카락이 빠집니다.

또한, 다시 새로운 모발들이 자랍니다. 사흘에 한 번 감으면 매일 빠질 머리가 한 꺼번에 빠지는 것으로 전체 빠지는 양은 차이가 없습니다. 오히려 머리를 잘 감지 않으면 두피가 지저분해져서 모낭염, 지루성 피부염, 비듬 같은 문제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그리고 많은 사람들이 두피 마사지가 탈모 치료나 예방에 도움이 될 것이라 생각합니다. 하지만, 이는 일시적으로 혈액순환을 높이거나 기분전환만 시킬 뿐, 탈모 자체를 개선시키는 것은 아닙니다.




남성형 탈모_20

Q. 여자도 대머리가 있을까?

대머리는 남자에게만 발생한다고 알고 있으나, 여자도 대머리가 됩니다. 이를 여성형 탈모라 합니다. 남자와 똑같이 여성형 탈모도 20대 중반부터 시작하는 경우가 제일 많습니다. 나이가 들면서 발생빈도는 점점 많아집니다. 남자와의 차이는 여자는 보통 앞머리 이마선은 유지되고, 정수리 부분의 모발이 가늘어지고 적어지는 것이 특징입니다.

탈모의 원인이 되는 남성 호르몬은 남자뿐 아니라 여자의 난소와 부신에서도 소량 분비됩니다. 여자도 유전적 소인과 호르몬 등의 원인으로 대머리가 생기는 것으로 추측됩니다. 그러나, 남자처럼 완전히 머리가 빠져서 맨 머리가 되는 경우는 거의 없습니다.




남성형 탈모_21

Q. 대머리에는 검은콩이 좋다는데 사실일까?

콩에는 이소플라보노이드라는 물질이 많이 함유되어 있습니다. 이 물질은 피토에스트로겐의 일종으로 여성 호르몬의 특성을 지니고 있습니다. 이소플라보노이드는 5알파-환원효소와 디하이드로테스토스테론을 억제하는 효과가 있습니다. 그리고, 콩에는 폴리페놀이라는 항산화 물질이 다량 함유되어 있는데 이는 탈모 예방에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그러므로, 대머리를 예방하기 위하여 콩과 같은 음식을 평소에 많이 섭취하는 것은 좋습니다. 하지만 벌써 생긴 대머리를 치료해서 이전 상태로 되돌릴 수 있는 것은 아닙니다. 검은색 자체는 탈모 예방에 아무런 도움을 주지 않습니다.

▼ SNS 대란 핫딜템 알아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