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농양 원인, 증상, 증세, 치료, 검사, 수술, 완치, 패혈증, 합병증

간농양_1

간농양 원인, 증상, 증세, 치료, 검사, 수술, 완치, 패혈증, 합병증

간농양 의미, 정의, 뜻

간농양이란 기생충이나 세균이 간에서 증식해서 고름 덩어리를 만들어 질환을 발생시키는 것을 뜻합니다. 근육이나 피부 등 인체 밖에서 생겨난 농양이 터져서 배액과 소복을하고 항생제를 맞으면 치료될 수 있습니다.

그러나, 간처럼 인체 안에서 생긴 농양은 눈으로도 체크할 수 있는 방법은 없습니다. 피부에서 생긴 피부의 발적과 부종 등을 눈으로 볼 수도 있지만, 간과 같은 인체 안에 있는 장기에서 생겨난 농양은 발열 증상, 감기 증상, 염증성 증상으로 나타날 수도 있습니다.

때때로, 상복부 통증과 같이 위염 증세로 생길수도 있기에 확인하기 어렵습니다. 간농양의 증세가 비특이어서 진찰이 늦게되어 적당한 치료 기간을 놓치면, 패혈증과 복막염으로 죽음에 이를 수도 있는 위중한 질병이기에 신속한 진찰과 치료가 중요합니다.

하지만, 적절한 배농 치료와 조기진단과 함께 항생제를 함께 투여하면 비교적 기대할 수있는 치료의 결과는 좋습니다.

간농양_2

간농양 원인

간농양은 발생하는 원인에 의하여 기생충성 간농양과 화농성 간농양으로 나눠볼 수 있습니다.

화농성 간농양은 세균에 의한 것이고, 클렙시엘라균 때문에 발생하는 것이 전체의 80%에 육박합니다.

기생충성 간농양은 아메바 때문에 생기고, 국내의 경우에는 위생 상태가 좋지 못했을 과거에는 많았지만, 1990년대 뒤에는 발생하는 건수가 희박합니다.

간농양의 발생 경로는 하기와 같습니다.

  • 50% : 감염경로를 알 수 없음
  • 40% : 담도계의 원인
  • 10% : 혈행성 전파의 원인

간농양은 담도계가 원인인 경우가 대단히 많은데, 관련된 질병으로는 간 내부 혹은 간외 담석증, 간흡충증, 간내 악성종양, 담낭염 때문인 경우도 있기에, 간의 악성종양이 원인인지에 대한 검사로 해야 합니다.

간농양_3

간농양 증세, 증상

화농성 간농양에 걸리면, 기생충이나 세균으로 인한 간내 고름 형성과 이 때문에 염증이 발생해서 여러가지 임상적 증상과 징후가 나타납니다.

  • 발열 90%
  • 복부 통증, 압통 55-74%
  • 오한 38-49%
  • 식욕부진 38%
  • 체중 감소 25-43%
  • 구토, 구역 28-43%
  • 권태감, 허약감 30%

상복부를 눌러 압박할 때 통증이 있고, 간이 비대해 졌거나 황달이 생기기도 합니다. 보통 2주 내에 해당 증상이 생기지만, 어떨 때는 5-6개월 뒤 증상이 생기기도 합니다.

아메바성 간농양의 증상과 증세가 화농성 간농양과 매우 비슷합니다. 화농성 간농양보다는 증상이 조금 덜해도 식욕부진, 구토, 구역, 체중감소, 무기력, 오한, 발열이 나타날 수 있습니다.

보통의 환자에게서는 가슴 통증을 호소하거나 호흡곤란 또는 기침을 경험하기도 합니다. 환자의 약 20%는 설사를 하기는 하지만, 많지는 않습니다. 간이 비대해지거나 오른쪽 상복부에 압박했을 때 통증을 느끼기도 합니다. 황달은 화농성 간농양 대비, 적어 약 5-8%가 겪습니다.

간농양_4

간농양 진단, 검사

간농양이 의심되어 병원으로 내방하면, 의사는 문진과 신체검사를 실시해서 증상을 관찰한 뒤, CT촬영, 혈액검사, 간 초음파 검사 등을 실시합니다.

1.영상학적 검사

간농양을 진단할 때 CT촬영과 복부 초음파 검사를 실시합니다. 내시경적 검사, 담도 조영술도 필요시 실시합니다. 영상학적 검사에서 간농양은 간낭종, 간암 등과 감별해야 합니다.

구별이 어려울 때는 혈액학적 방법, 배액과 조직검사, 암 표지자, 세균학적 방법 등의 검사를 실시하기도 합니다. 영상학적 검사를 통하여 간농양의 동반질환, 공기 방울 형성 유무, 크기, 위치, 모양, 개수, 배액 가능 여부 등을 확인할 수 있기에 진단, 치료, 예후 등에 도움이 되는 정보를 얻을 수 있습니다.

2.병리학적 소견

간농양은 크기가 수 mm에서 수 cm까지 다양하고, 한 개 혹은 여러 개의 병변을 일으킵니다. 간동맥, 간 문맥, 담관을 통해 파급된 농양은 여러개의 작은 농양을 형성하고, 직접 간실질로 침입하는 때에는 하나의 큰 농양을 형성하게 됩니다.

병리조직소견은 다른 부위에서 생기는 화농성 농양처럼 간실질이 화농성 삼출액으로 대치되서 급성 혹은 만성 염증세포들이 주위에 침투하는 양상을 띕니다. 농양의 가장자리에 만들어진 육아조직은 수일이 지나면 캡슐로 나타납니다.

간농양_5

3.혈액검사

간농양 환자한테 실시하는 혈액검사는 간농양과 관계된 질병에 대한 검사, 염증 수치 검사, 간기능 검사가 있습니다. 하지만, 혈액검사의 이상은 간농양 환자에게는 특이적이진 않습니다. 혈청 알칼리 인산 분해 효소의 증가와 백혈구 증가가 보통 많이 발생하고, 저 알부민혈증, 간효소 증가, 빌리루빈 증가가 나타납니다.

4.세균학적 검사

화농성 간농양의 원인 균주는 여러가지고 감염의 경로를 나타냅니다.

세균은 보통 산소가 있는 환경에서 많아지는 호기성균과는 달리, 산소가 없는 환경에서 생기는 혐기성균으로 구분할 수 있는데, 화농성 간농양에서는 대다수가 통성 호기성균과 혐기성균이 혼합된 경우가 대다수입니다.

고름이 빼서 세균이 있는지 알아보는데, 배농액에서 배농액 양성률은 41.4-51%고, 혈액배양에서 세균 양성률은 13.5-59.5% 입니다.

현미경 검사를 위하여 세균을 염색했을 때, 호기성균은 음성과 그람양성으로 구분하는데, 화농성 간농양에서 그람음성균주가 70% 이상으로 제일 많이 발견됩니다. 이중, 클렙시엘라균이 제일 많은 화농성 간농양의 원인균주로 알려져 있습니다.

아메바성 간농양은 화농성 간농양에서 진단하는 방법을 그대로 차용합니다. 추가해서 혈액학적 기생춤 검사를 실시합니다.

대변에서 아메바를 확인하는 경우는 15%로 낮고, 간접 적혈구 응집 검사를 실시하면 95% 이상 확진할 수 있습니다.

그러나, 발병 1주일 동안은 음성인 경우가 많고, 결과를 받아보는데 1-2일이 걸립니다. 그러므로, 경험적 치료를 시작하고 해당 결과를 기다려야 합니다.

5.신체검사

간은 복부의 오른쪽 상부에 있기에 환자가 이곳에 통증을 겪는 경우가 있습니다 .그러나, 이런 복부 통증이 없는 경우도 있습니다. 이때는 의사가 확인해서 우상복부에 압통이 있다면, 진단의 단서가 될 수 있습니다.

6.문진

증상이 시작된 시기, 심한 정도, 거주지 파악, 여행 경력, 일반 건강 상태, 과거 병력 등 전반적 내용을 확인합니다.

간농양_6

간농양 치료, 시술, 수술

화농성 간농양의 성공적 치료를 위해 보통 항생제 치료와 배액 모두를 실시합니다. 하지만, 영상학적 검사를 통하여 배액을 할 수 있는 지 확인해야 하며, 간암, 담석, 담도계 이상 등이 있을 때는 동반질환에 대한 치료도 실시해야 합니다.

간농양의 치료는 개인마다 다르고, 개수에 따라, 원인 질환이 무엇인지에 따라 다릅니다. 치료법으로는 항생제 치료, 경피적 배액술, 절제술, 외과적 배액 등이 있습니다.

간농양 치료 시, 결과가 부정적인 경우는 하기와 같습니다.

  • 다발성 간농양
  • 악성 조양이 동반되는 경우
  • 농양의 크기가 10cm 이상인 경우
  • 70세 이상의 고령인 경우
  • 담도계 질환으로 간농양이 발생한 경우
  • 혈청 알부민이 낮은 경우
  • 농양 내에 공기가 있는 경우

간농양_7

간농양 항생제 치료

보통 배액없이 치료받은 환자들이 더 오랜 시간 동안 항생제 치료를 받습니다. 장기간 항생제로 치료하면, 항생제 내성같은 문제가 있을 수 있고, 세균확인없이 경험적 항생제로 치료하면, 항생제 남용 문제와 패혈증으로 확산될 수 있는 위험이 있습니다. 따라서, 배액과 항생제를 투여하는 것이 이상적 치료 방법입니다.

화농성 간농양의 항새제 치료 기간은 보통 4주-6주 입니다. 주사용 항생제는 첫 2-3주 혹은 적절한 임상적 반응이 있을 때까지 투사하고, 남은 기간은 경구용 항생제로 치료합니다.

기생충성 간농양의 경우, 메트로니다졸을 7-10일 동안 주사합니다. 이런 치료로 90% 이상의 완치율을 기대해 볼 수 있습니다.

간농양_8

간농양 비약물치료

배액하는 방법으로는 경피적 배액술이 제일 널리 이용됩니다. 경피적 배액술이란 피부를 통해 배액관이나 바늘을 찔러넣어 농양을 피부 외부로 빼내는 시술입니다. 경피적 배액에는 바늘을 삽입하는 세침흡인법과 배액관을 삽입하는 방법이 존재합니다.

간농양의 직경이 5cm 이하면, 세침흡인법을 먼저 하고, 직경이 5cm 이상이면 배액관을 삽입하는 방법이 좋습니다. 배액관을 삽입한 경우에는 배액 되는 양이 적어질 때까지 삽입하다가 제거하면 됩니다.

보통 배액관 삽입 뒤 1주일이면 배액되는 양이 확실히 줄어듭니다.

복수가 있는 때에는 배액관을 따라 복수가 흘러나오고 농양이 복수를 통해 복강 내로 퍼질 위험이 있습니다. 혈액 응고에 장애가 있따면 배액관을 집어넣는 과정만으로도 출혈되서 위험합니다. 중요한 혈관 가까이 있는 때에는 혈관손상이 생겨서 생명이 위험할 수 있습니다.

이런 배액술은 모든 간농양에서 실시할 수 있는 것은 아닙니다. 경피배액이 실패할 수 있는 요인들로는, 1차적으로 수술적 치료를 해야하는 질환이 동반되는 때, 카테터를 잘 막을 수 있는 점착성의 농양, 크거나 소포체의 농양, 다발성 농양 등이 있습니다.

간농양_9

간농양 수술 치료

  • 수술이 필요한 담도계 질환이 있을 때
  • 간농양과 장간이 연결된 때
  • 4-7일 내 경피적 배액에 대한 임상적 반응이 없을 때
  • 다중격 간농양
  • 경피적 배액술을 시도했지만 실패한 때
  • 농양이 파열되서 다발성 복막염이 있는 때
  • 경피적 배액술이 기술적으로 어려울 때

이럴 때는 수술적 배액술을 해서 응급 수술이 필요한 경우에도 수술적 배액술을 실시합니다. 희귀하게 간을 절제해야 할 때도 있습니다.

간농양_10

간농양 합병증

화농성 간농양의 경우에는 항생제 발전으로 합병증의 발생과 사망률이 아주 낮아졌지만, 현재까지도 6-32%의 사망률을 보입니다. 간농양의 합병증 때문에 패혈증과 이로인한 장기 부전증이 생기고, 사망에 이릅니다.

화농성 간농양의 합병증으로는 하기와 같습니다.

  • 늑막삼출(호흡기계 합병증)
  • 복막염
  • 창상간염
  • 패혈증
  • 재발
  • 간부전
  • 농양파열
  • 급성신부전

아메바성 간농양은 항생제 치료로 90% 이상이 치료되고 사망률과 합병증도 화농성 간농양과 비교하면 낮습니다.